SIGGRAPH ASIA 2010   For Attendees featured speaker
 
[제목]
Design for Speed
 
[강연자]
Frank Stephenson
멕라렌 자동차 (McLaren Automotive) 디자인 디렉터
 
 
[강연자 소개]
 
Frank Stephenson은 BMW에서 첫 사회 생활을 시작했으며, X5와 가장 인기 있는 Mini를 설계했으며 이후 Mini 디자인 디렉터가 되었습니다. 페라리와 마세라티, 피아트의 디자인 디렉터를 역임했으며, McLaren에서 어린 시절부터 꿈꾸었던 자동차 설계의 최고 수준인 포뮬러 1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요약]
 
세계 최고 기술을 보유한 자동차 및 레이싱 회사 중 한 곳인 작업실 내부, 실제와 구별할 수 없는 가상 환경에서 자동차를 시각화하는 수퍼 컴퓨터 근처에는 차세대 자동차의 유기적 구현을 가능하게 하는 한 무더기의 찰흙이 놓여 있습니다. 작업실 벽은 동물과 제트 전투기, 이국적인 신물질, McLaren의 빨간 로켓 이미지가 있는 크롬으로 덮여진 세계에서 가장 빠른 돛새치를 포함한 자연물과 기술적인 역작들 이미지와 표본으로 덮여 있습니다. 작업장실 디자이너들은 끊임없이 새로운 기술과 물질, 개념을 토론하고 개발합니다.

기술은 디자이너들의 작업 방식을 변화시킵니다.
 
수작업 스케치부터 진흙 모델링 작업 까지 전통적인 설계 단계는 이제 디지털 tablet과 디지털 3D 모델링을 통해 구현되고 있습니다. 디자이너들은 최상의 전통적인 방법과 새로운 방법을 결합해서 최적의 디지털과 아날로그 솔루션 균형을 정의해야 합니다. 자동차는 미술로 장식된 기술의 반영이었으며, “수퍼 자동차”는 자동차 미술과 기술의 최상의 표현입니다. 차세대 수퍼 자동차를 만드는 설계자들은 자신들의 비전을 정확하게 반영하는 최적의 툴을 가지고 있어야 합니다. 동시에, 설계자들은 항상 다음과 같은 질문을 해야 합니다: "다음은 무엇이지?“

포뮬러 1 자동차 경주에 근간을 두고 있는 McLaren 디자인실은 “다음은 무엇이지?”라는 질문이 항상 존재하는 바로 그 장소입니다. 특별 발표에서, McLaren 디자인 디렉터 Frank Stephenson은 자신의 세계 최고 디자인팀이 미래 도전 그 이상을 바라보는 방법을 설명합니다.
 
Days after/since SIGGRAPH Asia 2010 : 1218
In the News Mailing List
 Follow us